민간단체, 북한에 못자리용 비닐 지원

남북나눔운동과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등 12개 단체로 구성된 ‘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는 8일 봄철 파종기를 맞아 북한에 못자리용 비닐 4천840만㎡를 육로를 통해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9일 오전 8시 임진각에서 공동지원식을 연뒤 비닐 900만㎡(25t 트레일러 18대 분량)을 파주∼개성간 육로를 통해 전달하기 시작해 오는 25일까지 총 6차례에 걸쳐 파주∼개성, 고성∼금강산 육로로 비닐을 전달할 계획이다.

협의회는 “북한이 봄철 파종기를 맞아 국내 각 민간단체에 못자리용 비닐을 요청했으며 민간단체들은 지원 여부와 물자구매, 지원시기, 지원 경로 등을 공동으로 협의한 후 지원을 결정했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