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샤, 북한에 화장품 지원

화장품 미샤를 제조, 판매하는 에이블씨엔씨(대표 양순호)는 대북지원 단체인 통일농수산사업단(대표 허상만)을 통해 북한에 화장품을 지원했다고 23일 밝혔다.

북한에 지원된 제품은 기초 및 보디ㆍ헤어 제품 약 500종, 23만여개로 금액으로는 약 4억3천만원 상당이다. 이 제품들은 금강산 주변에 거주하는 북한 주민들에게 전달됐다.

에이블씨엔씨 양순호 대표는 “화장품은 사치품이 아니라 생활용품이기 때문에 북한주민들에게도 꼭 필요할 것”이라며 “북한 주민들의 생활이 좀 더 윤택해지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화장품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