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요덕스토리’ 월드투어, 서울공연

요덕 정치범수용소를 배경으로 제작한 뮤지컬 ‘요덕 스토리'(작/연출 정성산, 작곡 차경찬)가 2월 9일부터 28일까지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공연을 갖는다.


2006년 초연 시 국내외 인권 단체들과 종교 단체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뮤지컬 요덕스토리는 각계각층의 명사들이 반드시 관람해야 할 작품으로 꼽을 만큼 화제의 중심에 있는 작품이다.


요덕 스토리는 국내뿐 아니라 세계 각국에서 관심이 뜨겁다. 대북문제에 촉각을 세우는 미국과 일본 등을 비롯해 나치에 의해 탄압을 받았던 유럽의 여러 나라에서도 관심을 보이고 있다.


제작사인 (주)티티엔터테인먼트는 이러한 관심에 힘임어 오는 5월부터 12월 말까지 미국, 캐나다, 독일 등 해외 12개 지역에서 공연을 갖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요덕스토리는 미국의 UN본부와 폴란드의 아우슈비츠 수용소와 같이 인권문제와 관련이 깊은 장소에서도 공연이 예정돼 있다. 


북한 평양연극영화대학 출신의 정성산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이 작품은 북한 함경남도 요덕군 제 15호 정치범수용소를 배경으로 북한 최고 무용수 강련화에게 갑자기 닥친 비극적 운명과 수용소 안에서의 사랑, 용서를 그린 서사뮤지컬이다.


한편 이번 서울 공연에는 설 연휴와 발렌타인데이 등이 포함되어 있어 가족·연인 관객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어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티켓 가격은 VIP석 10만원, R석 8만원, S석 6만원, A석 4만원 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