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인 98명 고려항공 전세기로 20일 평양 직항

고 은, 황석영 씨 등 남측 문인 98명이 20-25일 평양과 백두산 등에서 개최되는 ’6·15 공동선언 실천을 위한 민족작가대회’(이하 남북작가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20일 오전 인천공항에서 북측의 고려항공 전세기 직항편으로 방북한다.

남북 문인들은 이날 오후 평양 인민문화궁전에서 남북작가대회 본대회를 연 뒤 23일 백두산 천지에서 일출시각에 맞춰 ’통일문학의 새벽’ 행사를 개최한다. 분단 후 60년 만에 공식으로 처음 만나는 남북 문인들은 묘향산에서 ’민족문학의 밤’ 행사를 열고, 평양으로 돌아와 폐막행사와 함께 5박 6일 간의 일정을 마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 영화제작자 차승재, 재외동포 작가 아나톨리 김(러시아), 희곡작가 이언호(미국) 씨 등이 남측에서 특별 초대된다. 북측에서는 김병훈 조선작가동맹 중앙위원회 위원장, 소설가 홍석중, 시인 오영재 장혜명 씨 등 100여 명이 참가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여산통신(대표 조철현)이 운영하는 출판전문방송 온북TV(onbook.tv)의 다큐멘터리팀이 이번 행사의 영상기록을 맡는다. 시인 이문재 씨가 현지 리포터로 나서 다큐멘터리 제작을 진행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