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의장 “정부에 방북 관련 조치 요구”

열린우리당 문희상(文喜相) 의장은 10일 자신의 방북문제에 대해 “정부와 논의를 했다”면서 “정부에 방북 의사를 표시했고, 조치를 해 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문 의장은 이날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방송기자클럽 토론회에서 지난주 방일 기간에 밝힌 방북의사과 관련된 질문에 대해 “특사자격으로 (북한에) 갈지 여부는 정해지지 않았다”면서 “그것은 뭐라고 답변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이어 “(방북문제와 관련) 내가 논의한 대상에는 NSC(국가안전보장회의)도 포함되어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