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경찰 `새터민 건강지킴이’ 후원협약

목포경찰서와 목포 중앙병원은 26일 오전 목포경찰서에서 새터민(북한 이탈 주민)의 건강한 삶과 원활한 정착을 위한 ‘새터민 건강 지킴이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새터민들이 탈북 과정에서 발병한 각종 질환을 경제적 사정 등으로 치료받지 못한 고통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중앙병원은 새터민 무료 건강검진 및 건강 상담 등을 하게 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