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 정부 BDA 제재에 “유감”

마카오 정부는 15일 미 재무부의 방코델타아시아(BDA)에 대한 `돈세탁 은행’ 지정에 유감을 표명하며 조만간 공식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마카오 정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BDA에 대한 정부의 경영관리를 연장할 계획이라며 “어떤 상황이 발생하더라도 필요한 조치를 취해 예금주 이익을 보호하고 금융체계의 안정을 유지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마카오 정부는 또 미 재무부의 결정에 대해 심각한 유감을 표시하면서 조만간 BDA 및 북한 동결계좌 등에 대한 조치를 밝힐 예정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