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핵실험> 리비어 “北 추가행동 가능성”

에번스 리비어 코리아소사이어티 회장은 25일 북한의 추가 핵실험 실시와 관련, “북한은 현재의 위기상황을 더욱 고조시키기 위해 추가적인 행동을 준비하고 있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리비어 회장은 이날 연합뉴스에 보낸 이메일에서 “한국은 물론 미국, 일본, 나아가 국제사회는 북한의 추가적인 도발 가능성에 대비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전망했다.

리비어 회장은 “며칠전 한 싱크탱크에 기고한 글에서 `북한이 군사적 사건, 추가적인 미사일 발사실험, 그리고 제2차 핵실험을 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지적했는데, 불행하고도 유감스럽게 이런 예상이 현실화됐다”고 말했다.

리비어 회장은 그러면서 “한.미.일은 북한의 추가적인 도발에 따른 결과가 혹독할 것이라는 점을 경고하면서 북한을 대화의 테이블로 복귀시키는 위한 촉구를 계속해 나가야 하겠지만, 추가 도발에 대한 경계를 늦춰서는 안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