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우익-中국방부장, 국방협력 강화 다짐

한국과 중국이 국방 및 군사 분야에 대한 협력을 한층 더 강화하기로 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25일 보도했다.


통신은 량광례(梁光烈) 국무위원 겸 국방부장이 류우익 주중 한국대사와 24일 면담을 갖고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보도했다.


류 대사는 “최근 몇년간 한.중 양국은 각 분야의에서 협력관계가 매우 빠르게 발전했다”면서 “우리는 양국이 이런 기초를 바탕으로 지속적으로 노력해 양국 및 양군(兩軍)간 관계를 한단계 더 높이 발전시키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류 대사는 주중대사로서 이를 위해 맡은 바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량 부장도 “양국 및 양군 관계의 건강하고 안정적인 발전을 유지하는 것은 지역 평화와 안정에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면서 중국은 한국과 함께 노력해 양국 및 양군 관계를 새로운 수준으로 발전시키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양군 사이의 우호관계는 안정적으로 발전돼 각 계층별 분야별로 상호방문과 교류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량 부장은 이 자리에서 대만에 대한 중국의 입장도 류 대사에게 설명했다고 통신은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