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길재 “5·24조치 북한 태도에 따라 해제할 용의 있어”

류길재 통일부 장관은 11일 천안함 폭침 이후 우리 정부가 북한에 취한 5·24 조치에 대해 해제할 용의가 있음을 밝혔다.

류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참석, ‘5·24 조치를 해제하지 않고 박근혜 대통령의 드레스덴 구상이 가능하느냐’는 질문에 “조치를 해제할 용의가 있다. 그러나 이를 위해서는 북한이 취할 게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류 장관은 이어 “드레스덴 구상에는 지금 당장 할 수 있는 것도 있다”면서도 “그러나 (조치 해제 없이) 현재 대규모 인프라 사업은 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류 장관은 또한 통일의 기본 방향과 관련해 “기본은 평화통일이 중요하며, 흡수 통일을 추구하고 있지 않다”며 “우리 정부는 화해, 교류, 협력을 통해 평화롭게 달성하는 통일을 추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