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터, 북한 영상 24시간 위성 서비스 제공”

영국의 로이터 통신이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과 24시간 위성 서비스를 전송할 데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1일(현지시간) 전했다.


로이터 통신이 이날 발표한 성명에 따르면 국제 통신사들 가운데 처음으로 24시간 운용하는 위성 안테나를 통해 선명한 비디오 영상을 전세계에 공급하게 된다.


크리스 에이헌 ‘로이터 미디어’ 회장은 성명에서 “세계의 방송사들이 북한 관련 뉴스를 더 많이 받길 원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새 계약으로 로이터의 고객들은 평양 등 북한에서 나오는 최신 비디오 영상을 정기적으로 받아 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계약은 속보와 기획성 뉴스 영상들을 모두 포함하고 있다. 이밖에 조선중앙통신에 편집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고, 조선중앙통신은 로이터 통신 기자들의 정기적인 북한 방문에 따른 편의를 제공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현재 평양에는 AP통신의 비디오 전송을 담당하는 APTN과 중국의 신화통신, 러시아의 이타르타스통신, 일본의 교도통신이 지국을 운영하고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