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북한과 별도 접촉 없어”

러시아는 북한과 외교부 차원의 접촉을 유지하고 있을 뿐 다른 접촉은 없었다고 세르게이 프리코드코 대통령 보좌관이 12일 밝혔다.

프리코드코 보좌관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러시아는 문제가 있더라도 6자 회담의 지속을 지지하는 입장이며, 그렇다고 6자회담이 교착 상태에 있다는 뜻은 아니며, 우리는 북한이 심각한 경제적 문제를 갖고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북한의 미사일 실험과 관련, “북한내 연구 개발의 진전에 대해 별도의 정보를 가진 것은 없다”고 말했다./모스크바이타르타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