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6자회담 재개 北 압박할 것”

러시아는 최근 우라늄 농축을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주장한 북한에 대해 6자회담에 임하도록 압박할 방침이라고 4일 인테르팍스 통신이 알렉시 보로답킨 러시아 외무차관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보로답킨 차관은 “러시아는 한반도 비핵화와 이 지역 내 모든 국가들의 안정적인 사회-경제 발전을 위한 환경 조성이라는 공통의 목표들을 실현하기 위해 계속 노력할 준비가 됐다”고 밝힌 뒤 “이 목표들은 6자회담을 통해 달성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과 북한, 러시아, 미국, 중국, 일본 등 6개국이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2003년 시작한 6자회담은 지난 4월 장거리 로켓 발사 실험을 강행한 북한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제재를 가한 이후 북한의 거부로 교착상태에 빠져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