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北 6자회담 재개 의향 활용해야”

러시아 외무부 당국자는 11일 북한의 한반도 핵 문제에 관한 6자회담 재개 용의 표명을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당국자는 이날 베이징 한-중-일 정상회의에 대한 논평에서 “북핵 6자회담을 즉각 재개할 필요성이 있다는 러시아의 입장에 한국과 일본, 중국이 뜻을 같이해 기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우리는 6자회담을 다시 열려는 북한 측의 자세를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의장국인 중국의 초청을 받는 대로 차기 회담에 참여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원자바오(溫家寶) 중국 총리는 앞서 이명박 대통령, 하토야마 유키오(鳩山由紀夫) 일본 총리와 회담한 후 “이번 기회를 놓치면 장래 회담을 다시 여는 게 더 어려워질 것”일며 6자회담 재개 가능성이 시간적 제약을 받고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원 총리는 지난 4~6일 평양을 방문해 김정일 국방위원장과 만났으며, 북한 측은 미국, 일본, 한국과의 관계 정상화를 희망한다고 밝힌 바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