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北 미사일 궤도 이탈시 요격”

한국과 일본에 이어 러시아도 북한의 로켓이 자국 영토에 떨어질 위험이 발생하면 이를 요격하겠다고 발표했다. 


10일 러시아군 참모부 관계자는 인터펙스 정보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만약에 북한 로켓이 궤도를 이탈하면 격추하겠다”고 말했다.


이 참모부 대표는 “로켓의 침략 예방과 우주 공간 통제 시스템 유지를 위해 항상 전투 준비 태세가 돼 있다”면서 대기권과 우주의 상황을 계속해서 감독하고 있다는 점을 상기시켰다.


러시아는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가 유엔안보리 결의 위반이라는 점을 분명히 밝혀왔다. 또한 북한의 로켓 분야 전문가 파견 요청도 거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