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스 “중대제안은 좋은 해결책”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장관은 13일 우리 정부의 대북 ‘중대제안’과 관련, “그 것은 북한의 에너지 해결을 위한 좋은 해결책”이라고 밝혔다.

라이스 장관은 이날 서울 세종로 외교통상부 청사에서 반기문(潘基文) 외교통상부 장관과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우리는 북한의 핵포기를 원하며 그 것을 지원할 것”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라이스 장관은 이어 “북한이 6자회담에 나오게 된 것은 첫 걸음”이라며 “중요한 것은 북한이 (핵폐기라는) 전략적인 결정을 하느냐 여부”라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