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스 “북, 핵검증 기준 충족시켜야”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장관은 8일 북한의 핵신고 내역에 대한 검증문제와 관련, 북한은 핵폐기를 검증하기 위한 적합한 기준을 충족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라이스 장관은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최근 방북했던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북한측과 검증문제 타협안에 합의했는 지 질문을 받고 “우리는 이 문제에 대해 계속 노력하고 있다”면서 “검증의정서가 우리 기준에 맞느냐, 그렇지 않느냐의 문제”라고 밝혔다.

앞서 미 국무부 관리는 미국이 북한으로 하여금 모든 6자회담 참가국이 아니라 먼저 중국에 핵폐기 검증 계획을 제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이 관리는 지난 주 북한을 방문했던 힐 차관보가 이런 제안을 북한측에 제시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었다.

이와 관련, 워싱턴포스트(WP)는 미국이 북한을 잠정적으로 테러지원국 지정에서 해제하는 것을 발표하면 북한이 검증계획을 수용했음을 중국이 발표하게 될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한편, 숀 매코맥 국무부 대변인은 문제의 민감성을 의식, 라이스 장관이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에게 힐 차관보의 방북 결과 등 최근 상황에 대해 보고했는 지에 대해 답변을 피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