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스 美국무 오늘 방한..한미 외교장관회담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장관이 28일 방한,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 등 한국 고위 당국자들과 만나 북핵 문제를 비롯해 양국간 현안에 대해 협의한다.

26일부터 28일까지 일본에서 열린 G-8(선진7개국+러시아) 정상회의 장관급회담에 참석한 뒤 이날 낮 서울로 오는 라이스 장관은 오후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유 장관과 회담하며 이후 기자회견을 통해 결과를 밝힐 예정이다.

이번 회담에서는 특히 북한의 핵 신고 이후 신고서 내용의 검증 메커니즘 구축과 6자회담 재개 방안 등 북핵 현안이 집중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또 조지 부시 대통령의 방한 시기 및 G8 정상회담에서의 한.미 정상회담 개최 문제, 그리고 지난 4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논의된 양자 현안의 진전을 위한 대책, 미국산 쇠고기 수입 문제 등도 다뤄질 것으로 관측된다.

라이스 장관은 이어 이명박 대통령을 예방한 뒤 유 장관과 다시 만찬 회동하며 29일 오전 다음 순방지인 중국으로 출국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