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생수 매출 늘어…북 로켓 때문?

북한의 로켓 발사로 인해 최근 라면, 생수 등 생필품의 매출이 급증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GS마트는 주말인 4~5일 매출을 전주 주말과 비교한 결과 스팸과 같은 축산통조림(45%), 라면(23%), 과일통조림(14.6%), 생수(8.6%) 매출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특히 전국의 GS마트 14개 점포 중 지리적으로 북쪽에 위치한 경기도 고양점의 경우에는 지난 주말 축산통조림이 87.2%, 라면이 26.9%, 생수가 11.5% 올랐다고 GS 측은 전했다.

오부균 GS리테일 영업기획팀장은 “사재기 현상이 심하지는 않았지만 라면, 생수 등의 매출이 전주보다 크게 올랐다”며 “이번 주에는 관련 상품의 발주량을 평소보다 1.5배 가량 늘릴 계획이다”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