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상서 어선 1척, 北 경비정에 예인 중

30일 오전 6시경 남한 어선 한척이 강원도 고성군 동해 앞바다에서 북방한계선(NLL)을 넘어 북한 경비정에 예인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 관계자는 “NLL을 넘어간 어선은 30t급 어선으로 3~4명이 탑승가능하며 현재 북한 경비정에 예인중”이라고 전했다.

그는 “이 어선은 GPS고장으로 항로를 이탈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이 어선이 월북인지 강제 나포인지에 대해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에 있다”고 말했다.

우리 해군 함정은 북한 함정에 대해 “어선 1척이 항로를 이탈해 귀측으로 넘어갔다. 즉각 귀환조치해 주길 바란다”고 무선통신을 했으나 북측은 응답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