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 공동안보, 가능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