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제재 北미사일 해결책 아니다”

참여연대와 한국YMCA전국연맹, 평화네트워크 등 8개 시민단체는 북한의 미사일 시험발사와 관련, 10일 보도자료를 내고 “정부는 대북제재와 압박이 아닌 적극적인 대화로 사태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북한이 미사일 시험발사를 강행하고 추가 발사에 대해 언급한 것은 한반도 위기를 고조시키는 현명치 못한 태도임이 명백하다”고 지적하며 “하지만 ”미사일 시험발사는 대북포용정책의 결과가 아니라 미국 주도의 대북강경책과 이에 대한 북한의 잘못된 대응이 낳은 산물이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제재를 통해 북한의 변화를 유도하겠다는 것은 대북포용정책의 근본정신과 어긋나며 남북관계의 악화와 한국의 입지 축소를 초래할 위험성이 크다“며 ”한국을 비롯한 주변국들이 북한과 대화를 통해 문제 해결에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