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국자 “후진타오 방북 사실 아니다”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국가주석이 오는 5월 2일 평양을 방문한다는 중국 관영 신화통신의 보도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정부 당국자는 중국의 대만소식 전문사이트인 ‘중국대만망’을 인용한 이 같은 신화통신의 보도와 관련, “중국 정부에 확인한 결과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후 주석의 방북 여부 및 시기와 관련, “후 주석의 방북 여부 자체를 알고 있지 못하다”고 덧붙였다.

신화통신은 20일 중국대만망을 인용, 후 주석이 동남아 순방을 마치고 오는 28일 귀국한 뒤, 다음 달 2일 북한을 방문할 것이라고 보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