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신문 ‘반보수대연합’ 연일 강조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이 남한의 반보수 대연합 실현을 연일 촉구하고 나섰다.

북한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에 따르면 노동신문은 23일 ’반통일 세력에게 철추를’이라는 글에서 “내년 대통령선거에서 권력을 차지해보려고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고 있는 한나라당에 대처할 수 있는 위력한 무기는 다름아닌 반보수대연합”이라고 주장했다.

신문은 이어 “남조선 사회의 진보적 발전과 조국통일을 지향하는 각계층 인민이 굳게 단결하면 능히 친미보수세력을 압도할 수 있다”며 “각계각층의 진보적 역량이 조직적으로 결속해 계층별, 조직별 연대연합을 실현해나갈 때에만 남조선 사회의 진보개혁도, 민족의 화해와 단합도 실현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노동신문은 22일에도 “남조선 인민이 반보수대연합을 이룩할 때 진보와 자주적 발전의 길, 민족화해와 단합, 조국통일의 밝은 길이 열리게 된다”면서 “남조선의 진보세력, 6.15 지지세력은 서로의 견해 차이를 뒤로 미루고 연대.연합을 실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