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주 워싱턴서 北核 한ㆍ미 양자협의

미국은 내주 워싱턴에서 한국 및 일본과 각각 양자협의를 갖고 북핵 문제를 협의할 예정이라고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담당 차관보가 26일 밝혔다.

힐 차관보는 이날 미 하원 국제관계위 동아태 소위에 증인으로 출석, “한국측 협의 상대자가 다음주 (북핵관련) 추가 논의를 위해 이곳에 올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일본측 상대자도 역시 다음주 이곳에 온다”고 덧붙였다.

이와관련, 워싱턴의 한 외교 소식통은 “내주 워싱턴에서 열리는 협의는 한ㆍ미ㆍ일 3자 협의가 아니다”고 밝혔다./워싱턴=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