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북 김동식 목사 사망한 듯”

한나라당 정형근(鄭亨根) 의원은 20일 “정부 관계 당국자의 말에 의하면 납북된 것으로 확인된 김동식 목사가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이날 오전 상임운영위원회의에서 “이 같은 사실이 북한 보위부 간부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드러났다고 들었다”면서 “우리 나라 목사가 납치돼 사망했다면 유해 송환 등이 범국민적으로 일어나야 한다”고 말했다고 전여옥(田麗玉) 대변인이 전했다.

정 의원은 또 열린우리당 이철우(李哲禹) 의원측이 조선노동당 가입논란과 관련해 고문 조작 의혹을 제기한 데 대해, “내가 조금이라도 관련이 있다면 모든 공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정 의원은 이어 “김낙중, 황인오씨는 당시 권총과 거액의 돈 등이 발견되는 등 명백히 간첩이라는 증거도 있었는데 이런 사람의 얘기가 일부 방송이나 인터넷 매체를 통해 여과없이 나가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