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욱 “北, 후속접촉 촉구 문건 보내와”

남성욱 국가안보전략연구소장은 6일 “그저께 북쪽에서 개성접촉과 관련해 3장의 문건을 보내왔다”며 “‘남측이 조속히 응하지 않으면 모든 문제가 복잡해질 것이다’라는 투”라고 밝혔다.

그는 이날 서울대 통일평화연구소가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강경과 온건의 대북정책’이라는 주제로 개최한 학술심포지엄의 한 분과 사회를 보면서 “남북간에 예비접촉이 이뤄지고 있고 하루 이틀 내 접촉이 이뤄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심포지엄에 참석한 다른 토론자도 토론회를 마친 뒤 남 소장의 말을 확인하고 “그저께 문건이 와서 남북간 예비접촉이 계속 이뤄지고 있고 오늘 오전에도 정부 관계자가 개성에 갔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통일부 김호년 대변인은 남북간 후속접촉의 일정과 장소에 관한 협의가 이뤄지고 있다면서도 북측이 추가로 3장의 문건을 보내왔다는 것에 대해선 “확인해주지 않겠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