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포럼 ‘백두산지구 부실시공 철저조사해야’

남북포럼은 22일 백두산지구 도로포장이 부실 시공돼 남북협력기금이 낭비된 것과 관련, “정부는 원부자재 사용처와 부실 시공에 대해 철저한 현장조사를 한 뒤 그 책임 소재를 가리고 재발 방지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남북경협 관련 시민단체인 남북포럼은 이날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정부는 백두산관광 실현을 위한 구속력 있는 합의를 이끌어낸 이후 추가 지원을 해야 하는데도 1차 지원 때처럼 서둘러 2차 지원을 하기로 한 이유가 무엇인지를 설득력 있게 해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편 정부는 지난해 세금으로 조성된 남북협력기금으로 백두산지구 도로 포장용 피치 8천t을 지원했으나 이 중 3천t이 부실시공돼 20억 원 안팎의 기금을 날리게 됐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