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이산가족 영상편지 첫 교환

남북 적십자사는 5일 오전 판문점 연락관 접촉을 통해 이산가족 20가족씩의 영상편지를 시범교환하고 앞으로 분기별 영상편지 교환에 필요한 합의서를 채택했다고 대한적십자사가 밝혔다.

이 합의서에 따르면 남북은 이번 시범교환 이후 분기별로 금강산에서 상봉한 이산가족들중 각각 30가족의 영상편지를 10∼20분 분량의 CD나 비디오테이프로 제작해 판문점을 통해 교환하기로 했다.

또 남측은 영상편지 제작비용과 장비를 빠른 시일 내에 북측에 제공하며, 북측은 남측이 제공한 장비를 영상편지 제작사업에 계속 사용하기로 했다.

한적 관계자는 “교환된 북측 영상편지는 우리측 이산가족들의 연락처와 주소 확인 등의 절차를 거쳐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전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