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곧 개성서 정상회담 준비접촉

남북은 오는 28∼30일 평양 남북정상회담 개최를 위한 준비접촉을 조만간 개성에서 갖기로 했다.

백종천 청와대 안보실장은 8일 기자회견을 통해 “남북 쌍방은 정상회담을 위한 준비접촉을 조속한 시일안에 개성에서 갖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내용은 김만복 국정원장과 김양건 북한 통일전선부 부장의 ’노무현 대통령의 평양 방문에 관한 남북합의서’에도 포함돼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