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총리회담 예비접촉 26일 개성서 개최

다음달 열리는 남북총리회담을 준비하기 위한 예비접촉이 26일 개성 자남산여관에서 열린다.

이번 접촉에서 남북은 우리측이 다음달 14∼16일로 제안한 총리회담의 구체 일정과 대표단 구성문제, 회담 의제 등에 대해 조율할 예정이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번 예비접촉에서 모든 협의가 마무리될 지 추가로 더 만나야 할 지는 회담을 해봐야 알 것같다”고 말했다.

예비접촉에는 남측에서 이관세 통일부 차관을 수석대표로 3명의 대표가, 북측에서는 전종수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서기국 부국장을 단장으로 역시 3명의 대표가 참석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