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정상, ‘남북관계발전 평화번영선언’ 서명

노무현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4일 오후 1시 ‘남북관계 발전과 평화번영을 위한 선언’에 합의하고, 이에 서명하기로 했다고 천호선 청와대 대변인이 발표했다.

김 국방위원장은 이날 오후 1시10분부터 노 대통령 내외와 공식수행원, 특별수행원을 초청해 환송오찬을 베풀 예정이다.

이 선언은 8개항으로 구성됐고, 서명 주체는 ‘대한민국 대통령 노무현’과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 국방위원장 김정일’으로 돼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