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경제협력공동위 부총리급 격상

노무현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4일 남북경제협력공동위를 부총리급으로 격상시키로 했다.

노 대통령과 김 국방위원장은 이날 오후 1시 서명한 ‘남북관계발전과 평화 번영을 위한 선언’을 통해 “남과 북은 경제협력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현재의 ‘남북경제협력추진위’를 부총리급 ‘남북경제협력공동위’로 격상시키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