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리 북한 어린이돕기에 출연료 기부

탤런트 김혜리가 북한 어린이 돕기에 동참했다.

김혜리는 개그맨 정재환과 함께 2일 오후 2시 기독교TV를 통해 방송되는 특집 ‘2005 북한 어린이에게 평화의 분유를’의 MC를 맡아 녹화를 마쳤다.

북한 어린이를 돕기 위한 모금 방송의 MC로 나선 김혜리는 “우리의 사랑을 모아 힘들게 생활하고 있는 북한 어린이들을 돕는 일에 동참하게 돼 기쁘고 보람 있었다”면서 출연료 전액을 기부했다.

한편 김혜리는 MBC 특별기획드라마 ‘신돈’에서 기황후 역을 맡아 오랜만에 연기활동을 펼치고 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