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희, 20일 방일”

대한항공(KAL) 858기 폭파범 김현희(48)씨가 20일 일본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산케이신문이 11일 서울발로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김씨는 20일 일본 니가타(新潟)에 가서 일본 납북 피해자의 상징적인 인물인 요코다(橫田) 메구미씨 부모를 만날 계획이다. 이후 도쿄에도 갈 예정이지만 경호문제로 일정이 바뀔 가능성도 있다고 신문은 적었다.


앞서 NHK가 지난달 25일 “김씨가 7월 중순 이후 일본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보도한 뒤 일본의 각 매체가 김씨의 방일시기 등을 앞다퉈 보도하고 있다.


일본은 김씨의 방일을 계기로 일본인 납북문제에 대한 관심이 다시 한번 고조되길 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