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특별열차 양저우역 도착

방중 3일째를 맞은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을 태운 특별열차가 22일 저녁 7시54분(현지시간)께 장쑤(江蘇)성 양저우(揚州)역에 도착했다.


현지 소식통들은 “김 위원장 일행을 태운 열차가 양저우 역에 도착했으며 김 위원장 일행은 승용차를 타고 영빈관쪽으로 향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양저우는 장쩌민(江澤民) 전 주석의 고향이다.


고(故) 김일성 주석은 1991년 10월에 방문해 당시 장쩌민 주석과 난징(南京)에서 회담한 후 함께 이곳을 찾았으며 아직도 김일성 주석의 흔적이 많이 남겨져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