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북·미 수교시 미사일 전량 폐기 용의”

북한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은 “북한과 미국간 수교가 이뤄지면 노동, 대포동 미사일 등 중.장거리 미사일 모두를 폐기처분할 용의가 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동영(鄭東泳) 통일장관의 측근은 이날 김정일 위원장이 지난 주 방북한 정 장관과의 면담과정에서 이같은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