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러시아 방문, 무산 아닌 연기”

김정일의 러시아 방문은 무산된 것이 아니라 연기된 것이라고 일본 아사히신문이 1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블라디보스토크발 기사에서 러시아 정부 고위관계를 인용해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김 국방위원장의 정상회담은 실제 협의 중이었다. 회담은 무산이 아니라 어디까지나 연기된 것”이라고 전했다.


이 고위 관계자에 의하면 김정일은 지난달 30일 북한과 러시아의 국경 지역인 하산을 통해 러시아에 입국, 같은 날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정상회담이 진행될 예정이었다.


앞서 교도통신 등 일본 언론들은 김정일이 건강이 안좋다는 이유를 들어 회담 직전 방문 취소를 통보했지만 실제는 러시아와의 회담 의제를 조율하는 과정에서 의견을 좁히지 못해 회담을 무산시킨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한 바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