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김 전 대통령 서거에 조전 전달

김정일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에 조전을 보내 애도의 뜻을 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9일 전했다.

김정일은 김 전 대통령의 유가족들에게 보낸 조전에서 “나는 김대중 전 대통령이 서거하였다는 슬픈 소식에 접하여 리희호 녀사와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애도의 뜻을 표합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김대중 전 대통령은 애석하게 서거하였지만 그가 민족의 화해와 통일염원을 실현하기 위한 길에 남긴 공적은 민족과 함께 길이 전해지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정일의 조전은 김 전 대통령 서거 하루 만에 발표된 것으로,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 때는 이틀 후 발표했었다.

다만, 통신은 이 조전을 언제 어떠한 방법으로 전달할지 등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다.

통신은 또 “남조선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에서 입원치료를 받고있던 김대중 전 대통령이 18일 애석하게 서거했다”고 간략히 보도했다.

김정일이 김 전 대통령의 서거에 신속히 조전을 보냄에 따라 이번 장례기간 북측의 조문단 파견 여부가 주목되고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