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국제재판 회부’ 서명운동 시작

북한민주화위원회와 기독교사회책임 등 북한 인권 단체들은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국제형사재판소(ICC)에 회부할 것을 촉구하는 100만인 서명 운동을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이 단체들은 이날 서울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정일 정권은 강제수용소에서 학살을 자행하고 300만명 이상을 굶어 죽게 했다. 이런 만행에 더는 침묵할 수 없어 이번 운동을 준비했다”라고 말했다.

이들은 수도권 지역에서 이미 10만여명의 서명을 받았으며 전국으로 홍보 활동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 운동엔 NK지식인연대, 납북자가족모임, 자유북한방송, 미국 자유북한연대 등 국내외 시민단체ㆍ기관 20여 곳이 참여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