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평안북도 대관유리공장 방문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6일 김정은이 평안북도에 있는 대관유리공장을 현지지도 했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대관유리공장에서 새로 생산한 광학측정기재들의 성능을 점검하고 “그 어디에 내놓아도 손색이 없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고 신문은 전했다.

이날 현지지도에는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 장정남 인민무력부장, 변인선 총참모부 작전국장, 윤동현 인민무력부 부부장, 박정천 포병사령관, 홍영칠 노동당 기계공업부 부부장 등이 함께 했다. /사진=노동신문 캡처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