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축구경기 관람…”체육에 대한 관심 높여야”

북한 김정은이 군인들과 남자 축구경기를 관람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6일 보도했다. 하지만 통신은 축구경기가 언제 열렸는지는 정확히 밝히지 않았다.

축구경기에서는 ‘제비’팀이 ‘갈매기’팀을 4대 2로 이겼다.

김정은은 경기가 끝난 후 “체육을 발전시키자면 축구경기를 비롯한 경기를 자주 조직해 체육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정은의 축구경기 관람은 작년 8월 28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횃불컵’ 1급 남자축구 결승경기를 관람한 이후 7개월여 만이며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이었던 장성택 처형 후 첫 축구경기 관람이다.

한편 통신은 이날 축구경기 관람에 리영길 군 총참모장, 장정남 인민무력부장, 변인선 총참모부 작전국장, 김수길 총정치국 조직부국장, 오금철·노광철 총참모부 부총참모장, 조경철 보위사령관, 리병철 항공 및 반항공군사령관, 김명식 해군사령관, 장동운 항공 및 반항공군사령부 정치위원, 윤정린 호위사령관, 한광상 노동당 재정경리부장, 황병서 당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 리재일 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 박태성·김승연 당 부부장 등이 함께했다고 전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