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최고인민회의 대의원들과 기념사진 촬영

김정은이 10일 평양 만수대언덕에 있는 김일성·김정일 동상 앞에서 최고인민회의 제13기 대의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했다고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1일 전했다.

신문은 따르면 김정은은 지난 9일 열린 최고인민회의 제13기 회의에 대해 “우리 혁명대오의 일심단결의 위력을 다시금 힘있게 과시하고 공화국을 주체의 사회주의 국가로 더욱 강화발전시키기 위한 투쟁에서 일대 전화의 계기”라고 평가했다.

이날 사진 촬영에는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박봉주 내각 총리, 최룡해 군 총정치국장, 리영길 군 총참모장, 장정남 인민무력부장, 항일빨치산 1세대인 리을설·김철만, 김기남·최태복·박도춘 당비서,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 부위원장, 최영림·리용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 명예부위원장, 강석주 전 내각 부총리, 김원홍 국가안전보위부장 등 고위간부가 함께했다.

한편 신문은 이날 최고인민회의 제13기 제1차회의에서 김정은이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으로 재추대된 것을 축하하는 평양시경축대회가 김일성광장에서 진행되었다고 전했다. /사진=노동신문 캡처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