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장거리 미사일 발사 현장지휘

북한 김정은이 지난 12일 위성관제종합지휘소를 찾아 장거리 미사일 ‘은하 3호’ 발사를 현장에서 직접 지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4일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김정은은 미사일 발사 당일 12일 오전 8시 ‘은하 3호’ 발사와 관련한 ‘최종 친필명령’을 조선우주공간기술위원회에 하달하고 발사를 1시간 정도 앞둔 오전 9시 장성택, 박도춘 등과 위성관제종합지휘소를 찾았다. <사진=조선중앙통신>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