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두번째 군부대 시찰…”싸움준비 완성하자”

북한 김정은이 오중흡7연대 칭호를 수여받은 인민군 제169군부대를 시찰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9일 보도했다.


김정일 사망 후 김정은이 군부대를 시찰한 것은 지난 1일 ‘근위서울류경수 제 105탱크사단’ 방문에 이어 두 번째다.


중앙통신에 따르면 김정은은 훈련상황을 보고 받고 “군부대가 맡고 있는 임무가 대단히 중요하다”면서 “올해 우리 함께 멀고 험한 훈련길을 달려 어버이 장군님께서 바라시던 대로 부대의 싸움준비를 기어이 완성하자”고 말했다.


이날 시찰에는 이영호 군 총참모장, 김명국 총참모부 작전국장, 김원홍 군 총정치국 부국장, 박재경 대장, 이두성 중장 등이 수행했다. 앞서 김정은은 지난해 11월 김정일과 함께 이 부대를 시찰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