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김정숙 사망 63회 맞아 화환 진정


북한 김정은이 22일 조모 김정숙의 사망 63회를 기념해 대성산 혁명열사릉에 있는 김정숙 동상에 화환을 진정했다.


이날 혁명열사릉에 진행된 화한 전달 행사에는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최영림 내각 총리, 최룡해 군 총정치국장 등 당과 국가, 군대의 최고위 간부들이 다수 참석했다. 이들 외에도 인민군 장병과 김일성사회주의청년동맹 소속 청년, 평양시내 근로자들이 집단적으로 김정숙 동상을 찾았다./사진=노동신문 캡쳐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