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김치 담그는 평양 가정

지난 25일 북한 평양 만경대구역 만경대동에 사는 김순식씨 가정에서 김장김치를 담그고 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