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양건 북한 통전부장 訪中 후 귀국”

김양건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지난 15일 중국을 방문했다가 20일 귀국했다고 베이징의 외교소식통들이 밝혔다.

복수의 베이징 외교소식통들은 “김 통전부장이 지난주 베이징에 도착해 엿새 동안 베이징에 머물다 이날 오후 고려항공편으로 귀국했다”고 말했다.

소식통들은 김 통전부장의 중국 내 일정은 아직 구체적으로 확인되지 않았지만 김 부장이 방중 기간 남북 및 북일 관계 개선에 관한 논의를 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관측하고 있다.

베이징 외교가에서는 김 통전부장이 이번 방중 이외에도 최근 수차례 베이징을 비밀리에 방문했다는 설이 나돌고 있다.

남북 관계를 담당하는 통일전선부를 이끌고 있는 김 부장은 지난 8월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조문을 위해 김기남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비서와 함께 서울을 방문해 이명박 대통령을 예방하고 현인택 통일부 장관과 면담한 바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