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양건 北통전부장 내일부터 3일간 방남

북한의 대남정책을 총괄하는 김양건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29일부터 3일간 서울을 공개 방문한다.

이재정 통일부 장관은 28일 서울 삼청동 남북회담본부에서 긴급 브리핑을 열어 “김양건 부장 등 북측 대표 5명이 2007 남북정상선언 이행을 중간 평가하고 향후 추진방향 논의와 현장 시찰을 목적으로 육로를 통해 내일부터 3일간 방남한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번 방문은 남북관계 핵심 지도부 간 인적 교류를 통해 남북화해와 협력을 증진하고 정상선언 이행을 촉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북측 대표들은 남측 고위 당국자 및 경협 관련 인사들을 두루 접촉하고 정상선언 이행문제를 협의하게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부장의 서울 방문은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특사 자격이 아니고 통일부장관과 국정원장의 초청으로 이뤄진 것이라고 이 장관은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