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계관, 베이징 도착

북핵 6자회담 북한측 수석대표인 김계관 외무성 부상이 17일 6자회담 수석대표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베이징에 도착했다.

김 부상은 이날 베이징 서우두(首都) 국제공항에서 기자들의 쏟아지는 질문에 이무 대답도 하지 않고 “감사합니다”라는 한 마디만 남긴 채 북한 대사관 의전차량 1호차를 타고 북한 대사관으로 향했다./연합

소셜공유